존 야무야니스 박사(1943-2000)를 추모하며

 

 

Fluoride Action Network, 2000년 10월 11일

  2000년 10월 8일, 진정한 명예로움과 성실성의 인간, 존 야무야니스 박사가 서거하였다. 친구와 활동가들에게 'Y 박사'로 알려진 존 야무야니스 박사는 불소화를 뒷받침하는 과학의 빈약함을 폭로하는 데 다년간 정력적으로 일했다. 그리고, 정치권력에 맞서서 과학적 진실을 옹호하는 용기와 헌신성을 가진 드문 과학자의 한사람으로 기억될 것으로 우리는 믿는다.

  "나는 그가 얼마나 두려움 없이 일했는지 결코 잊지 않을 것이다"라고 전 미국환경청 과학자였던 로버트 카턴 박사는 말한다. 카턴은 야무야니스가 했던 한 연설을 회고했다. 환경청노동조합 초청으로 행한 강연에서 그는 로체스터 대학의 한 교수를 사기꾼이라고 비난했다. 그 교수의 학생 중 하나(빌 세트)가 청중 속에 있었는데, 그는 격분해서 펄펄 뛰었다. 존은 말했다―내가 한 말을 당신 교수에게 전하고 그가 나를 고소하도록 하십시오. 존은 그 교수가 어떻게 논문에서 데이터를 조작했는가를 발견했었고, 따라서 법정에 서게 된다면 쉽게 승리하였을 것이다. 말할 필요도 없이, 그는 고소당하지 않았다.

  Y 박사가 불소섭취로 인한 건강상의 문제에 대해 인식하게 된 것은, 약 30년 전《화학요람(Chemical Abstracts)》생화학 분야 편집자로 일하고 있던 때였다. 그때 이후 그는 불소화에 대한 가장 중요한 몇몇 보고서를 내놓았다.

  1977년에 미국 의회는 불소의 발암성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 동물실험을 수행할 것을 지시했는데, 이는 야무야니스와 딘 버크 박사(전 국립암연구소의 책임 화학자)가 제공한 연구에 근거한 것이었다.

  "나는 내가 이 문제에 관여하기 시작한 첫날 존을 만났습니다"라고 세인트 로렌스 대학 화학교수 폴 코네트는 회고한다. "그것은, 이곳 뉴욕주 캔턴의 마을회의 모임에서였습니다. 그는 아주 유창하게 연설했고 그가 말한 모든 것을 방대한 참고문헌과 세부사항으로 뒷받침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가 말한 것을 우리 지역 치과의사들과 그 모임에 참석했던 한 의사는 모조리 무시하였습니다. 이 때문에 싸움의 본질이 무엇인지 우리는 어떤 암시를 받았습니다."

  플로리다의 적극적인 활동가, 팻 모렐은 말했다. "나는 35년 동안 이 싸움을 해왔고, 존은 언제나 거기에 있었습니다. 그는 매우 특별한 사람이었습니다." 야무야니스의 지칠 줄 모르는 헌신의 한 예는 1986-87년 사이 국립치학연구소(National Institute for Dental Research)가 미국의 취학아동들을 대상으로 행한 치아건강 조사 결과를 근거로 한 연구였다. 불소화의 효과라고 주장되는 것이 크게 과장된 것이라고 믿고 있었던 야무야니스는 미국에서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이루어진 그때까지의(그리고 지금까지의) 최대의 현대적 조사인 국립치학연구소(NIDR)의 이 조사 결과를 몹시 보고 싶어했다.

  그래서 그는 NIDR의 조사결과를 보여달라고 요청을 하였지만, 거절당하자, 그는 정보자유법(Freedom of Information Act)을 이용했고, 그 결과 그는 복사된 자료를 받아볼 수 있었다. 자료가 복사본 형태였기 때문에 39,207명에 이르는 아동들의 개인별 DMFT(부식, 결손, 보전된 치아)를 컴퓨터에 일일이 입력해야만 했다. 그러한 성가신 작업과정은 다른 사람들의 경우에는 일의 진행을 포기하게 할 것이었지만 야무야니스는 고집스럽게 밀고 나갔고, 마침내 모든 목록을 세번이나 확인하면서 자료들을 정리하고 분류하였다. 그렇게 함으로써 야무야니스는 불소화 지역에서 계속 살아온 아이들의 DMFT 수치가 비불소화 지역에서 계속 살아온 아이들의 DMFT 수치와 거의 다르지 않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 발견은 치과계가 불소화로 인한 혜택이라고 주장해온 것에 대해 심각한 의문을 던져주었다.

  이 때문에, 그리고 미국 전역에 걸쳐 시민단체들을 도우려고 그가 오랜 세월동안 끊임없이 기울였던 노력 때문에, 우리는 진실로 시대를 앞섰던 존 야무야니스 박사를 그리워하게 될 것이다. (Fluoride Action Network, 2000년 10월 11일)

 

녹색평론사  (02)738-0663, 0666  fax (02)737-6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