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소화를 반대해야 하는 50가지 이유

폴 코네트

 

   폴 코네트 (Dr. Paul Connett) - 뉴욕 세인트 로렌스 대학 화학과 교수

 Fluoride Action Network, 2001년 3월 6일
인쇄용 (hwp 74.3KB)

1) 불소는 필수 영양물질이 아니다. 불소결핍 때문에 발생한 질병이 있어 본 적이 없다. 인간은 불소 없이 완벽하게 건강한 치아를 유지할 수 있다.

2) 불소화는 필요하지 않다. 대부분의 서유럽 국가에서는 불소화를 하지 않았고, 미국과 같은 정도로 충치가 감소해왔다. (부록1: 유럽, 미국, 뉴질랜드, 그리고 호주의 충치 수준을 비교한 WHO의 데이터를 참고할 것)

3) 불소화의 충치억제역할은 극히 의심스럽다. 국립치학연구소(NIDR)에서 실시한 미국에서 행해진 가장 대규모의 조사(84개 지역의 39,000명 이상의 아동들을 대상으로 한)에 의하면 불소화된 지역과 그렇지 않은 지역에서 아동들의 충치는 거의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Hileman. 1989 및 Yiamouyiannis, 1990). NIDR의 통계학자들에 의하면 불소화된 지역과 그렇지 않은 지역에 살고 있는 5세에서 17세까지의 아동들의 영구치에 나타난 충치면수(DMFS=Decayed Missing and Filled Surfaces)의 차이가 0.6개에 불과한 것으로 밝혀졌다.(Brunelle and Carlos, 1990). 이는 치아 표면 하나보다도 더 적은 차이이다. 어린이의 구강에는 128개의 치아표면이 존재한다.

4) 불소화를 중단한 캐나다, 구동독, 쿠바, 핀란드의 여러 지역에서 충치는 증가하지 않고 오히려 감소하였다(Maupome et al, 2001; Kunzel and Fischer, 1997, 2000; Kunzel et al, 2000 and Seppa et al, 2000,  http://www.fluoridealert.org/feb-2001.htm).

5) 초기 불소화 시행 시 뉴욕주 뉴버그에서 시험적으로 불소화를 실시하고, 뉴욕주 킹스턴은 대조지역으로 관리하였다. 시험적 실시 10년 후에는(시험은 방법론적으로 잘못된 것이었다) 불소화된 지역의 충치율이 그렇지 않은 지역보다 크게 감소한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1995년에(시험적용 50년 후) 다시 검사했을 때 두 지역의 충치율의 차이는 거의 없었다.  오히려 불소화되지 않은 킹스턴의 치아상태가 더 양호하였다(Kumar and Green 1998).

6) 최신의 연구결과에 의하면(Diesendorf, 1986; Colquhoun, 1997, and De Liefde, 1998) 불소화를 하기 이전부터 충치율은 낮아지고 있었으며 불소화의 이익이 극대화될 수 있는 시점이 지나서도 계속 떨어진다는 것이 밝혀졌다. 많은 복합적인 요인들이 충치에 영향을 미친다. 인도와 미국의 아리조나주 투손에서의 연구에 따르면 물 속의 불소농도가 증가할수록 충치도 실질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Teotia snd Teotia, 1994, Steelink, 1982).

7) 손꼽히는 치학 전문가들과(Levine, 1976; Fejerskov, Thylstrup and Larsen, 1981; Carlos, 1983; Featherstone, 1987, 1999, 2000; Margolis and Moreno, 1990; Clark, 1993; Burt, 1994; Shellis and Duckworth, 1994 and Limeback, 1999, 2000) 질병통제센터(CDC, 1999)는 불소화에 의한 혜택은 전신적(systemic) 효과가 아닌 국소적(topical) 효과에 의한 것이라는 점을 이제는 인정하고 있다. 따라서 치아를 보호하기 위한 목적으로 불소를 섭취해야 할 필요는 없는 것이다. 불소화의 혜택이(만약 있다고 한다면) 국소적인 반면 위험은 전신적이라면, 굳이 불소를 이용하고자 하는 사람들은 치약을 사용함으로써 불소를 치아에 직접 접촉시키도록 하는 것이 현명할 것이다. 불소를 삼켜야 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사람들로 하여금 (그들의 의사에 반하여) 상수도를 통해 불소를 마시도록 강제할 하등의 이유가 없다. (국소적 효과 및 전신적 효과에 대해서는 참고문헌에서 나열된 글들을 참조할 것).

8) 미국의 불소화 프로그램은 치아불소증(반점치와 변색치)을 최소화하면서 충치를 줄인다는 그 주요한 목표 중의 하나를 달성하는 데에 완전히 실패하였다. 초기 불소화 추진 주체들의 목표는 치아불소증(가장 가벼운 형태의)을 전체 어린이들의 10% 이내로 한정시킨다는  것이었다(NRC, 1993, pp.6-7). '적정하게' 불소화된 지역에서 치아불소증을 가진 어린이들의 비율은 이 목표의 최고 8배에 이르고 있다(Williams, 1990; Lalumandier, 1995; Heller, 1997 and Morgan, 1998). 요크대학 검토위원회 보고서에 의하면 적정하게 불소화된 지역에서 어떤 형태로든 치아불소증을 가진 어린이들의 비율이 48%에 이르고 있으며, 12.5%에 이르는 어린이들이 경증 내지는 중증의 치아불소증 증상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McDonagh, 2000).

9) 치아불소증은 어린이가 불소에 과잉노출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에나멜이 손상되는 메카니즘이 확실하게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치아불소증은 성장하고 있는 치아에서 효소활동이 저해된 결과이거나 불소로 인해 갑상선이 간섭을 받은 결과일 수 있다(Dan Besten 1999).

10) 수돗물에 투입되는 불소의 기준농도(1ppm)는 모유에서 정상적으로 발견되는 수준(0.01ppm)의 100배에 이른다(Institute of Medicine, 1997). 유아가 어린 나이에 이토록 높은 농도의 불소를 섭취하는 것은 아무런 이득이 없이 위험만을 초래하는 것이다(이 나이는 환경독성물질에 특히 민감한 때다).

11) 불소는 축적성 독극물이다. 우리가 매일 섭취하는 불소의 50%만이 신장을 통해 배설되며, 그 나머지는 우리의 뼈, 송과선, 그리고 기타 조직에 축적된다. 만약 신장이 손상되어 있을 경우에는 불소의 축적량은 증가될 것이다.

12) 불소는 저농도에서도 생물학적으로 맹렬한 활성을 띤다. 불소는 단백질과 핵산의 구조와 기능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수소결합을 간섭한다. 따라서 불소는 잠재적으로 살아있는 것들의 가장 핵심에서의 생명활동을 교란시킬 수 있다(Emsley, 1981).

13) 불소는 시험관(Waldbott, 1978), 구강내 박테리아(Featherstone, 2000), 성장하는 치아(DenBesten, 1999), 뼈(Krook and Minor, 1998), 그리고 기타 조직(luke, 1998)속에서 효소활동을 저해한다.

14) 다양한 곤충·조직배양·동물실험에서 불소가 돌연변이를 일으키고, 염색체 손상을 유발하며, DNA 복구에 관련된 효소를 교란하는 것으로 밝혀졌다(DHASS, 1991, Mihashi and Tsutsui, 1996).

15) 고농도의 불소를 동물에게 투여하면 생식체계가 파괴된다. 불소에 의해 정자가 기능하지 못하며 불임률을 증가시킨다(Chinoy et al, 1995; Kumar and Susheela, 1994; Chinoy and Sequeira, 1989). 미국에서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불소농도가 3ppm 이상인 지역에 거주하는 여성의 불임률이 증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독성학 및 환경보건지(Journal of Toxicology and Environmental Health)>에 수록된 이 연구에 따르면 "대부분의 지역에서 전체 임신률의 감소는 불소농도의 상승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Freni, 1994).

16) 불소는 인체에 필요한 금속(칼슘, 마그네슘 등)과 인체에 유독한 금속(납, 알루미늄 등)을 포함하는 수많은 금속들과 함께 반응하여 복합물을 형성한다. 이는 많은 문제를 유발할 수 있다. 예를 들면, 불소는 마그네슘이 중요한 공동인자(co-factor)인 곳에서 효소를 교란하며, 알루미늄의 조직내 침투--불소가 없을 경우에는 어려운--를 용이하게 해준다.

17) 이중으로 증류되고 탈이온화된 물로 불화나트륨 또는 불화알루미늄을 사용하여 1ppm 농도의 불소용액을 만들어 1년간 쥐에 투여한 결과, 신장과 뇌에 형태적인 변화가 초래되었으며, 뇌 속의 알루미늄 출현 수준이 증가되는 것으로 밝혀졌다(Varner et al, 1998). 뇌 속의 알루미늄은 알츠하이머병과 관련되어있다.

18) 불소와 불화알루미늄 화합물은 G프로테인과 상호작용하고, 그 결과 많은 호르몬 및 다소의 신경화학적 신호를 잠재적으로 교란할 수 있다(Struneka and Patocka, 1999).

19) 최근 환경청(EPA)과 국립환경보건과학연구소(NIEHS)는 불화알루미늄을 국립 독성학 프로그램(National Toxicology Program)의 평가대상으로 지정하였다. 환경청과 국립환경보건과학연구소에 따르면 불화알루미늄은 '음용수 오염물질'로서 '우선순위 연구대상'이며 '알려진 신경독성물질'이다. 만약 알루미늄이 함유된 물에 불소를 첨가하면 알루미늄 화합물이 형성된다(BNA, 2000, http://www.fluoridealert.org/alum-fluoride.htm). 황산알루미늄은 정수장에서 응집제로서 자주 사용된다.

20) 동물실험결과 불소에 노출시 뇌신경장애가 초래되는 것으로 밝혀졌다(Mullenix et al, 1995). 태아기에 불소에 노출된 쥐는 과잉행동 증상을 보였고, 출생후 불소에 노출된 쥐는 행동둔화 증상을 보였다.

21) 제니퍼 루크의 연구(1997)에 따르면 불소는 뇌의 송과선에 고농도로 축적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녀는 자신의 박사학위 논문에서 동물실험결과 불소는 멜라토닌 생산을 억제하고, 사춘기의 시작을 앞당긴다는 것을 밝혀내었다.

22) 중국에서 행해진 3편의 연구는 불소에 대한 노출과 아동들의 IQ 저하가 관련되어 있음을 보여준다(Li et al, 1995; Zhao et al, 1996 and Lu et al, 2000). 또다른 연구는 저농도의 불소에 노출되어도 (예를 들어, 0.9ppm) 요오드 결핍에 의한 신경결함의 악화로 IQ가 저하되고 발달이 지체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Lin et al, 1991). (질병통제센터(CDC)에 따르면, 미국에서 요오드결핍 증상은 1970년대 이래 약 4배로 증가하였으며, 지금 전 인구의 약 12%가 요오드 결핍이라고 한다. (http://www.cdc.gov/od/oc/media/pressrel/ad981001.htm)

23) 20세기 초에 유럽의 수많은 의사들은 갑상선 기능 항진증 환자들의 갑상선 활동을 저하시키기 위해 불소를 처방하였다(Merck Index, 1960, p.952; Walbott, et al., 1978, p.163). 그러니까, 수돗물불소화는 시민들에게 갑상선 기능저하를 초래할 수 있는 갑상선 억제제를 강제적으로 투약시키고 있는 셈이다. 갑상선 기능 저하에 따른 건강문제에는 우울증, 피로, 체중증가, 근육 및 관절통, 콜레스테롤 증가, 그리고 심장병이 들어있다.

  주목할 것은, 미국 보건복지부에 따르면(1991) 수돗물불소화 지역에서 불소에 노출되는 정도는 1일 1.58mg 내지 6.6mg이라고 하는데, 이는 인간의 갑상선 기능을 저하시키는 것으로 알려진 양(1일 2.4mg 내지 4.7mg)을 실제로 초과하는 수준이다.(Golletti & Joyet, 1958; http://www.fluoridealert.org/galletti.htm). 이것은 놀랄만한 사실로서, 현재 미국에서 갑상선 기능저하증이 갈수록 만연하고 있다는 사실을 고려하면 마땅히 좀더 큰 주목을 받아야 한다는 것이 확실하다(1999년에 미국에서 두번째로 많이 처방된 약품은 '신스로이드(Synthroid)'인데, 이것은 갑상선 기능저하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 사용되는 호르몬 대체 약물이다.  http://www.rxlist.com/top200.htm).

24) 인도, 중국, 그리고 아프리카의 수백만 인구가 걸려있는 골격불소증--불소에 의해 유발되는 뼈와 관절의 질병--의 초기증상 중 일부는 관절염 증상과 흡사하다. 미국 화학회(American Chemical Society)의 기관지가 행한 '불소화 검토보고서'에 따르면, "임상적 증상이 관절염과 흡사하기 때문에 골격불소증의 초기증상을 나타내는 두 단계는 쉽게 관절염으로 오진될 수 있다"(Hileman 1988). 이러한 오진의 정도에 대한 측정을 조사하기 위한 연구도, 미국에서 창궐하고 있는 관절염이 불소에 대한 노출증가와 관련되어 있는지를 측정하기 위해서 이루어진 연구는 지금까지 거의 없었지만, 그 가능성은 매우 높다고 할 수 있다. 대부분의 관절염(예컨대, 골관절염)은 그 원인이 알려져 있지 않다.

25) 몇몇 연구에 따르면, 골다공증 환자의 뼈를 강화하고 골절률을 줄이기 위한 시험적 처방에서 고농도 불소의 섭취는 실제로 둔부골절률을 더 높이는 결과를 가져왔다(Hedlund and Gallagher, 1989; Riggs et al, 1990).

26) 1990년 이래로 불소화와 노년층의 둔부골절의 관련가능성에 대하여 18개의 연구가 이루어졌다(이들 중 넷은 미출간되었으며, 그 중 하나는 요약본이다). 이들 중 10개 연구에서는 불소와 둔부골절이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8개의 연구는 그렇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 연구에서는 불소 농도가 1ppm에서 8ppm으로 증가할 때 둔부골절이 불소량에 연관되어 증가하는 것으로 밝혀졌다(Li et al, 1999, 출간예정). 둔부골절은 노인들에게는 대단히 심각한 문제로서 둔부골절 환자의 1/4은 수술 후 1년 내에 사망하며, 절반은 독립적으로 생활할 수 있는 조건을 회복하지 못한다 (18개의 연구는 전부 뒤의 참고문헌에 수록되어 있다).

27) 한 동물실험에서는 수컷 생쥐에서 불소량과 관련하여 골암(osteosarcoma)이 증가되는 것으로 밝혀졌다(National Toxicology Program, 1990). 이 연구에서의 발견은 원래 '발암성에 대한 명백한 증거'로 인정되었으나 곧 '발암성에 대한 모호한 증거'로 격하되었다(Marcus, 1990). 환경청 본부 전문가 노조(EPA Professional Headquaters Union)는 의회가 이 연구의 결과에 대하여 독립적인 검토를 실시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Hirzy 2000, http://www.fluoridealert.org/testimony.htm)

28) 두 개의 역학적 연구는 남자 청소년의 골암과 불소화 지역에서의 거주 사이에 연관성이 있을 수 있음을 보여준다(Hoover, 1990 and 1991, National Cancer Institute, 1989 and Cohn, 1992). 다른 연구들은 이러한 연관성을 발견하지 못했다.

29) 불소화는 비윤리적이다. 왜냐하면 의료처치에 앞서 개인들에게--관련된 문제에 관해 충분한 정보를 알려준 후--동의 여부를 묻지 않기 때문이다. 동의 여부를 묻는 것은 모든 의료행위의 기본 절차이다. 사회에서 본인의 의사에 반하여 의료행위를 강제할 수 있는 유일한 대상은 수인(囚人)들과 정신질환자들이다.

30) 주민투표는 중앙정부에 의한 일방적인 정책결정보다는 바람직하지만, 그러한 방식으로도 여전히 개인적 권리 대 다수의 지배라는 문제가 남는다. 다시 말하여, 이웃 사람으로 하여금--스스로의 의사에 반하여--어떤 약물을 섭취하도록 요구할 권리가 투표자 개인에게 있을 수 있는가 하는 문제이다.

31) 사례연구와 이중맹검법을 통한 연구에 따르면, 사람들 중 일부는 불소에 극히 민감한 것으로 보인다(Waldbott, 1978 and Moolenburg, 1987). 이는 불소가 갑상선 호르몬과 같은 호르몬 분비에 간섭하는 문제와 관련이 있을지도 모른다. 한 사회가 이러한 사람들로 하여금 불소를 마시도록 강제할 수 있는가?

32) 독성물질 및 질병 등록국(Agency for Toxic Substance and Disease Registry)에 따르면, 인구 중 일부는 볼소의 독성작용에 특히 취약하다(ATSDR, 1993). 여기에는 고령자, 당뇨병 환자, 그리고 신장기능 장애자들이 포함된다. 다시 한번, 우리가 정말 양심적으로 이러한 사람들에게 매일 불소를 마시라고 강제할 수 있는가?

33) 불소의 독성작용에 취약하기는 영양부족 (즉,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 C, 비타민 D, 그리고 요오드 결핍, 단백질 부족)에 시달리는 사람들도 마찬가지다. 빈곤한 영양으로 시달리는 사람들은 바로 불소화 사업의 주된 목표집단이라고 하는 빈곤층의 사람들일 가능성이 크다(Oral Health in America, May 2000, http://www.nidcr.nih.gov/sgr/execsumm.htm). 더 높은 위험에 노출되어 있으면서도, 가난한 가정은 불소를 회피할 수 있는 조처(예컨대, 생수나 불소제거 장치의 구입)를 취할 여유가 없다.

34) 충치는 주로 가난한 지역에 집중되어 있기 때문에 우리는 가난한 가정이 치과진료의 혜택을 쉽게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오늘날 미국에서의 진정한 '구강보건위기'는 불소의 부족이 아니라 빈곤과 치과 보험의 부족이다.

35) 수돗물불소화는 가난한 아동들에게 가장 심각한 구강보건문제의 하나인 이른바 우유병 충치(baby bottle tooth decay)라고 하는 유년기 초기의 충치를 예방하는 데 비효율적인 것으로 밝혀졌다(Jones, 2000, http://www.fluoridealert.org/BBTD.htm)

36) 불소가 일단 상수도에 투입되면 각 개인이 섭취하는 복용량을 통제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첫째, 어떤 사람들은(예컨대, 육체노동자, 운동선수 또는 당뇨병환자) 다른 사람들보다 많은 양의 물을 섭취하기 때문이며, 둘째 우리들은 수돗물 이외의 다른 경로로도 불소를 섭취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불소 섭취원은 불소화된 물을 사용하여 만들어진 음식 또는 음료, 치과 불소용품, 음식물 속 잔류 살충제 등이다.

  한 의사가 적절히 말했듯이, "제정신을 가진 의사라면 자신이 한번도 만난 적이 없고 병력에 대해 전혀 아는 바가 없는 사람에게 신체적 변화를 일으키도록 의도된 물질을 처방하면서, '마음대로 드십시오. 어린이들이 충치로 고생하고 있으니까 당신은 죽을 때까지 이를 드셔야 합니다'라고 말할 수 있겠는가? 이는 터무니없는 생각이다."

37) 우리가 불소를 지나치게 많이 섭취하고 있다는 것이 인식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또 우리가 불소화를 시작한 1945년 당시보다 2000년 현재 훨씬 더 많은 양의 불소에 노출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적정 불소농도 기준은 여전히 1945년도에 적정 농도라고 간주되던 그대로 1ppm이다!

38) 불소화 실시를 뒷받침하기 위해 1945년에서 1955년 사이에 미국에서 행해진 초기연구는 그 빈곤한 방법론과 부적절한 통제지역 선정 때문에 호되게 비판받아 왔다(De Stefano, 1954; Sutton 1959, 1960, 1996). 캘리포니아 대학 데이비스 캠퍼스의 통계학자 휴버트 아놀드 박사에 의하면, 초기 불소화 실험들은 "특히 오류가 많고, 부적절하게 설계되고, 효력없는 통계학적 방법론을 채택하고, 불리한 데이터는 생략하는 등 간단히 말해서 엉망진창의 바보같은 실험이었다. (http://www.fluoridealert.org/uc-davis.htm)

39) 미국 공중보건원(Public Health Service)은 단 하나의 실험이 완료되기도 전인 1950년에 불소화를 승인, 지지하였다(McClure, 1970). 공중보건원이 불소화를 승인한 바로 그 해에  130개 기업의 지원을 받는 설탕연구재단(Sugar Research Foundation)이 "탄수화물(설탕) 섭취 제한 이외의 방법에 의한 효과적인 충치 제어 수단의 발견"이라는 그들의 목표에 관련하여 치의학에 대한 관심을 표명한 것은 단순한 우연의 일치가 아닐지 모른다(Waldbott, 1965, p131)

40) 불소화 프로그램에 대한 모니터링은 극히 부실하게 이루어져왔다. 미국 사람들의 뼈속의 불소 함량에 대한 종합적인 분석이 한번도 행해지지 않았다. 미국 보건당국은 우리가  미묘한 또는 심지어 심각한 뼈 손상과 관절 손상을 유발할 수준으로 얼마나 다가가고 있는지에 대해 전혀 아무것도 모르고 있다!

41) 뉴저지의 하원의원 존 켈리의 질문에 대해 식품의약국(FDA)이 보낸 편지에 따르면, 식품의약국은 불소화된 수돗물과 같은 양의 불소를 공급하기 위해 고안된, 아동용 불소 보충제를 승인한 적이 없다. (http://www.fluoridealert.org/fda.htm).

42) 미국에서 불소화에 사용되는 화학물질은 약제등급이 아니라 인산비료 공장의 습식 세정시스템으로부터 나온다. 이들 화학물질은(함량중 90%가 불화규소나트륨과 불화규소산이다) 중금속과 미량 방사성 동위원소로 오염된 유해 폐기물로 분류된다. 최근 전국위생재단(National Sanitation Foundation)에서 실시한 테스트는 이들 화학물질에 함유된 비소의 농도는 심각하게 우려할 만큼 높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http://www.fluoridealert.org/f-arsenic.htm)

43) 이들 유해 폐기물은 종합적인 테스트를 받은 바 없다. 보통 동물실험에서 사용되는 화학물질은 약제등급의 불화나트륨이지, 산업 부산물인 불화규소산이 아니다. 이 폐기물이 물에서 희석될 때는 불화규소산은 불소이온으로 변환될 것이며, 여타 독성 물질과 방사성 동위원소는 충분히 희석되어--평생 동안 섭취하더라도--아무 해가 없을 것이라는 게 일반적인 가정이다. 그러나, 이러한 가정은 불소화 사업으로부터 독립되어 있는 과학자들에 의해 주의깊게 조사되어 본 적이 없다.

44) 매스터즈와 코플란(1999)에 의한 연구결과는 불소화를 위한 불화규소산의 투입과 아동들의 혈중 납농도 상승 사이에 관련성이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http://www.fluoridalert.org/silicofluorides.htm)

45) 불화나트륨은 극단적인 독성 물질이다. 3내지 5그램 또는 티스푼 하나 정도의 양이면 사람 한 명을 죽일 수 있다. 아동들(불소겔을 삼킴으로써)과 성인들(불소 투입장치 또는 신장투석장치 필터의 작동불량 등과 같은 사고로)이 과도한 양의 불소에 노출됨으로써 사망한 경우가 있었다. (http://www.fluoridealert.org/accidents.htm)

46) 불소화 초기에 이를 반대했던 사람들 중에는 생화학자들도 있었으며, 불소화에 대하여 유보의 입장을 취했던 수많은 과학자들 중에는 적어도 14인의 노벨 수상자들이 포함되어 있 다(부록4에 명단이 있음). 효소화학에 대한 업적으로 노벨상을 수상한 제임스 섬너 박사는 불소화에 대하여 "우리는 천천히 가야 한다. 누구나 불소에 대하여 알고 있고, 불소는 매우 독성이 강한 물질이다.....효소화학에서는 신체 활성인자인 효소를 독성화시키기 위해 불소를 사용하고 있다. 효소가 독성화되므로 생물이 독성화되며, 이것이 동식물이 죽는 이유이다"(Connet 2000).

  지난해(2000년) 의학과 생리학 분야의 노벨상 수상자는 스웨덴의 아비드 카를손 박사였다. 카를손 박사는 스웨덴의 대표적인 불소화 반대론자였다. 그는 1971년 스웨덴 정부가 불소화를 거부하도록 권고했던 위원회의 일원이었다. 앤-리즈 고체는 그녀의 저서 <불소 문제--만병 통치약인가 독극물인가>에서 다음과 같은 카를손 박사의 말을 인용하고 있다. "불소화는 약물학적으로 활성이 강한 물질을 전 인구에게 적용하는 문제라는 사실을 숨기려 해서는 안된다."

47) 워싱턴의 미국환경청 과학자들을 대변하는 노조는 불소화 반대 성명서를 발표하였으며(Hirzy, 1999), 공공 상수도의 불소화에 있어서 유해 산업폐기물의 사용에 대한 환경청의 승인을 거부하고 있다. (http://fluoridealert.org/hp-epa.htm)

48) 불소화 문제에 대하여 공개적으로 발언해온 많은 과학자, 의사 및 치과의사들은 검열과  위협을 받아왔다(Martin 1991). 불소화가 확고한 과학적인 근거 위에 서 있다면, 이와 같은  전술은 필요하지 않았을 것이다.

49) 불소화 장려자들은 앞에서 언급된 많은 우려와 논쟁에 대한 객관적인 검토(Hileman, 1988)에도 불구하고, 이 문제에 관한 과학적 논쟁이 있다는 사실을 인정하기를 거부하고 있다. 가장 열렬한 불소화론자 중의 한사람인 마이클 이즐리 박사는 불소화에 대하여는 어떤 종류이든 합법적인 논쟁은 존재하지 않는다고까지 말하고 있다. 질병통제센터(CDC)와 미국치과의사협회(ADA)와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는 이즐리에 의하면, "신뢰할 만한 사람치고 불소를 두려워하는 견해를 지지하는 사람이 아무도 없는 상황에서, 논쟁은 마치 과학적 논란이 존재하고 있다는 착각을 준다." 이즐리는 다음과 같이 덧붙여 말한다.

"한 사람의 의사나 치과의사가 어떠한 개인적인 이유에서든 지역사회에 있어서의 자신들의 지위를 이용하여 불소화를 반대하는 주장을 펼 때, 대중으로부터의 믿음을 가장 극심하게 오용하는 사태가 발생한다. 이는 직업윤리와 과학의 원칙을 명백히 위배하는 행위이다."(Easley, 1999).

  이와 같은 논평으로 인해 <소비자 연맹(Consumers Union)>의 기술부국장인 에드워드 그로스 박사는 "친불소화의 정치적 입장은 과학적 이슈에 대한 열린 논쟁을 억압하는 교조적이고, 귄위적이며, 본질적으로 반과학적인 자세로 발전해왔다"라는 결론을 내리고 있다(Martin, 1991).

50) 독성 화학물질들을 둘러싼 논쟁에서, 기득권 측은 언제나 동물실험을 무시하고, 역학적 발견 운운하기 일쑤였다. 과거에 정치적인 압력 밑에서 정부기관은 석면, 벤젠, DDT, PCB, 테트라에틸 납, 담배, 다이옥신 등을 규제하는 데 늑장을 부렸다. 불소화 문제는 50여년간이나 끌어왔다. 불행하게도, 정부 관리들은 불소화를 옹호하는 노선에 너무나 많이 앞장 서왔기 때문에, 그리고 만약 불소화가 둔부골절, 관절염, 골암, 뇌기능 장애나 갑상선 문제를 일으켜왔다는 점을 그들이 시인한다면, 그에 뒤따르는 엄청난 책임을 져야 하기 때문에, 그들로서는 이 문제에 대하여 정직하고 공개적으로 말하기가 대단히 힘들 것이다. 그러나, 수백만의 사람들을 불필요한 해악으로부터 보호할 뿐만 아니라, 공중보건정책이 정치적인 압력이 아니라 건전한 과학에 기초해야 한다는 핵심적인 개념을 보호하기 위해서도 불소화에 대하여 정직하고 공개적으로 발언해야 한다. 그들은 이를 실행할 수 있는 수단을 가지고 있는데, 이것이 바로 사전예방 원칙(Precautionary Principle)이라는 것이다. 간단히 말하면, 의심스러운 것은 하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다. 이것이 바로 대부분의 유럽 국가들이 지켜온 원칙이며, 그 결과 어린이들의 치아에 손상이 끼쳐지지 않고, 또 국가기관에 대한 공중의 신뢰가 강화되어왔다.

  수돗물불소화의 문제는 마치 카프카의 연극 속의 이야기 같다. 미국에서 이제까지 이루어진 가장 대규모의 조사에서 확인된 바와 같이, 어린이의 치아면수 총 128개 중에서 한면에도 못 미치는 불소화의 혜택과 비교한다면, 위에서 확인된 건강상의 위험들 하나하나는 전부 심각한 우려를 자아내는 문제들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더이상 무엇을 의심해야 한다는 말인가?

  추가적인 연구의 필요성을 말하는 사람들에게 우리는 '좋다'라고 대답한다. 다만, 먼저 수돗물에서 불소를 제거하고 나서 당신들이 원하는 연구를 하라. 이 어처구니없는 우행(愚行)은 지체없이 중단되어야 한다.(권기욱 옮김)

  <참고문헌>
  부록1) 세계보건기구(WHO) 자료
  부록2) 불소화에 대한 각국 정부의 공식 입장
  부록3) 요크대학의 보고서 발표날 Douglas Carnall(영국의학지 부편집장)의 논평
  부록4) 불소화 반대, 유보의 입장을 표명한 14인의 노벨상 수상자 명단
  둔부골절과 불소노출과의 관련에 대한 18종의 연구결과
  불소의 국소적 효과 대비 전신적 효과에 대한 참고문헌

<부1>  세계보건기구(WHO) 자료

표1: 여러 국가의 충치감소 현황. WHO의 12세 아동들의 충치(DMFTs)자료에 근거함


충치수

년도

충치수

년도

변화정도(%)

오스트리아

1.0-3.5

1973

1.7

1997

+70%, -51%

벨기에

3.1

1972

2.7

1991

-13%

덴마크

6.4

1978

1.2

1995

-81%

핀란드

7.5

1975

1.2

1994

-84%

프랑스

3.5

1975

1.9

1998

-46%

독일

6.0

1973

1.7

1997

-72%

그리스

3.8

1959

1.6

1993

-58%

아이슬랜드

8.7

1980

1.5

1996

-83%

이탈리아

4.0-6.9

1978-79

2.1

1996

-48%, -70%

일본

5.9

1975

2.4

1999

-59%

네덜란드

6.5-8.2

1974

0.9

1992-93

-86%, -89%

노르웨이

8.4

1973

2.1

1993

-75%

스웨덴

6.3

1977

1.0

1997

-84%

스위스

2.3-9.9

1963-75

2.0

1987-89

-13%, -80%

미국

4.0

1965-67

1.4

1991

-65%

 

표2: 현재의 충치현황(Current DMFTs Status)


충치수

년도

불소와 여부

네덜란드

0.9

1992-93

비불소화

오스트렐리아

0.9

1996

불소화

스웨덴

1.0

1997

비불소화

영국

1.1

1996-97

10% 불소화

덴마크

1.2

1995

비불소화

핀란드

1.2

1995

비불소화

미국

1.4

1991

불소화

아일랜드

1.4

1993

불소화

아이슬랜드

1.5

1996

비불소화

뉴질랜드

1.5

1993

불소화

그리스

1.6

1993

비불소화

독일

1.7

1997

비불소화

오스트리아

1.7

1997

비불소화

프랑스

1.9

1998

비불소화

스위스

2.0

1987-89

1% 불소화

Data from: WHO Oral Health Country/Area Profile Programme Department of Noncommunicable Diseases Surveillance/Oral Health WHO Collaborating Centre, Malmo University, Sweden http://www.whocollab.od.mah.se/euro.html

<부록2> 불소화에 대한 각국 정부의 입장표명  ("녹색통신")
각국의 입장에 대한 전문은 http://www.fluoridation.com/c-country.htm에서 볼 수 있음.

<부록 3> 불소화에 대한 영국 요크대학 팀의 보고서가 발표되던 날 이에 대한 영국의학지(British Medical Journal) 부편집장 Douglas Carnall의 논평  ("녹색통신")

<부록 4> 불소화를 반대하거나 유보의 입장을 표명한 14인의 노벨상 수상자들

1) Adolf Butenandt (Chemistry, 1939)
2) Arvid Carlsson (Chemistry, 2000)
3) Hans von Euler-Chelpin (Chemistry, 1929).
4) Walter Rudolf Hess (Medicine, 1949)
5) Corneille Jean-Francois Heymans (Medicine, 1938)
6) Sir Cyril Norman Hinshelwood (Chemistry, 1956)
7) Joshua Lederberg (Medicine, 1958)
8) William P. Murphy (Medicine, 1934)
8) Giulio Natta (1963 Nobel Prize in Chemistry)
10) Sir Robert Robinson (Chemistry, 1947)
11) Nikolai Semenov (Chemistry, 1956)
12) James B. Sumner (Chemistry, 1946)
13) Hugo Theorell (Medicine, 1955)
14) Artturi Virtanen (Chemistry, 1945)

   

둔부골절과 불소노출과의 관련에 대한 18종의 연구결과

1. Cauley, J., P. Murphy, et al. (1995). "Effects of fluoridated drinking water on bone mass and fractures: the study of osteoporotic fractures." J Bone Min Res 10(7): 1076-86.

2. a) Cooper, C., C. Wickham, et al. (1991). "Water fluoridation and hip fracture." JAMA 266: 513-514 (letter, a reanalysis of data presented in 1990 paper).

2. b) Cooper, C., C. Wickham, et al. (1990). "Water fluoride concentration and fracture of the proximal femur." J Epidemiol Community Health 44: 17-19.

3. Danielson, C., J. L. Lyon, et al. (1992). "Hip fractures and fluoridation in Utah's elderly population." Jama 268(6): 746-748.

4. Hegmann, K.T. et al (2000) the Effects of Fluoridation on Degenerative Joint Disease (DJD) and Hip Fractures.Abstract #71, of the 33rd Annual Meeting of the Society For Epidemiological research, June 15-17, 2000. Published in a Supplement of Am. J. Epid.

5. Hillier, S., C. Copper, et al. (2000). "Fluoride in drinking water and risk of hip fracture in the UK: a case control study." The Lancet 335: 265-269.

6. Jacobsen, S., J. Goldberg, et al. (1992). "The association between water fluoridation and hip fracture among white women and men aged 65 years and older; a national ecologic study." Annals of Epidemiology 2: 617-626.

7. Jacobsen, S., J. Goldberg, et al. (1990). "Regional variation in the incidence of hip fracture: US white women aged 65 years and olders." J Am Med Assoc 264(4): 500-2.

8. Jacobsen, S.J. et al (1993). Hip Fracture Incidence Before and After the Fluoridation of the Public Water Supply, Rochester, Minnesota. 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 83, 743-745.

9. a) Jacqmin-Gadda, H. (1995). "Fluorine concentration in drinking water and fractures in the elderly." JAMA 273: 775-776 (letter).

9 b) Jacqmin-Gadda, H., A. Fourrier, et al. (1998). "Risk factors for fractures in the elderly." Epidemiology 9(4): 417-423. (An elaboration of the 1995 study referred to in the JAMA letter).

10. Karagas,M.R. et al (1996). "Patterns of Fracture among the United States Elderly: Geographic and Fluoride Effects". Ann. Epidemiol. 6 (3), 209-216.

11. Keller, C. (1991) Fluorides in drinking water. Unpublished results. Discussed in Gordon, S.L. and Corbin, S.B,(1992) Summary of Workshop on Drinking Water Fluoride Influence on Hip Fracture on Bone Health. Osteoporosis Int. 2, 109-117.

12. Kurttio, P., N. Gustavsson, et al. (1999). "Exposure to natural fluoride in well water and hip fracture: A cohort analysis in Finland." American Journal of Epidemiology 150(8): 817-824.

13. Lehmann R. et al (1998). Drinking Water Fluoridation: Bone Mineral Density and Hip Fracture Incidence. Bone, 22, 273-278.

14. Li, Y., C. Liang, et al. (1999). "Effect of Long-Term Exposure to Fluoride in Drinking Water on Risks of Bone Fractures." Submitted for publication. Contact details: Dr. Yiming Li, Loma Linda School of Dentistry, Loma Linda, California, Phone 1-909-558-8069, Fax 1-909-558-0328 and e-mail, Yli@sd.llu.edu

15. May, D.S. and Wilson, M.G. Hip fractures in relation to water fluoridation: an ecologic analysis. Unpublished data, discussed in Gordon, S.L. and Corbin S.B.,(1992), Summary of Workshop on Drinking Water Fluoride Inflruenbce on Hip Fracture on Bone Health. Osteoporosis Int. 2, 109-117.

16. Phipps, K. R. (2000). Community water fluoridation, bone mineral density and fractures: prospective study of effects in older women. British Medical Journal, 321: 860-4.

17. Sowers, M., M. Clark, et al. (1991). "A prospective study of bone mineral content and fracture in communities with differential fluoride exposure." American Journal of Epidemiology 133: 649-660.

18. Suarez-Almazor, M., G. Flowerdew, et al. (1993). "The fluoridation of drinking water and hip fracture hospitalization rates in two Canadian connunities." Am J Public Health 83: 689-693.

   

불소의 국소적 효과 대비 전신적 효과에 대한 참고문헌

Burt, B.A. (1994). Letter. Fluoride, 27, 180-181.

Carlos, J.P. (1983). Comments on Fluoride. J.Pedodontics. Winter, 135-136.

Clark, C. (1993). J. Canadian Dental Association, 59(3) 272-279.

CDC (1999). Achievements in Public Health, 1900-1999: Fluoridation of Drinking Water to Prevent Dental Caries. Mortality and Morbidity Weekly Review (MMWR), 48(41);933-940 October 22, 1999.

Featherstone, , J.D.B. (1987) The Mechanism of dental decay. Nutrition Today, May/June, 10.

Featherstone J.D.B. (1999) Prevention and reversal of dental caries: role of low level fluoride. Community Dent Oral Epidemiol. 27:31-40.

Featherstone, J.D.B. (2000). The Science and Practice of Caries Prevention. Journal of the American Dental Association. 131, 887-899.

Fejerskov, O. Thylstrup, A. and Larsen, M.J. (1981) Rational use of fluorides in caries prevention. Acta. Odontol. Scand., 241-249.

Levine, R.S., (1976). The action of fluoride in caries prevention: a review of current concepts. Brit. Dent. J. 140, 9-14.

Limeback, H. (1999). A re-examination of the pre-eruptive and post-eruptive mechanism of the anti-caries effects of fluoride: is there any caries benefit from swallowing fluoride? Community. Dent. Oral Epidemiol. 27, 62-71.

Limeback, H. (2000) Videotaped Interview. available from GGVideo, 82 Judson Street, Canton, NY 13617. Tel: 315-379-9544. Fax: 315-379-0448. E-mail: ggvideo@northnet.org and www.FluorideAlert.org/limeback-video.htm

Margolis, H.C. and Moreno, E.C. (1990). Physicochemical Perspectives on the Cariostatic Mechanisms of Systemic and Topical Fluorides. J. Dent. Res 69 (Special Issue) 606-613.

Shellis, R.P and Duckworth, R.M.(1994). Studies on the cariostatic mechanisms of fluoride. Int. dent. J. 44, 263-273.

    

<참고문헌>

Arnold, HA. (1980). Letter to Dr. Ernest Newbrun. May 28, 1980. http://www.fluoridealert.org/uc-davis.htm

ATSDR (1993). Toxicological Profile for Fluorides, Hydrogen Fluoride, and Fluorine (F). U.S. Department of Health and Human Service. ATSDR/TP-91/17.

Brunelle, J.A. and Carlos, J.P. (1990). J. Dent. Res 69, (Special edition), 723-727.

CDC (1999). Achievements in Public Health, 1900-1999: Fluoridation of Drinking Water to Prevent Dental Caries. Mortality and Morbidity Weekly Review (MMWR), 48(41);933-940 October 22, 1999.

Chinoy, NJ., and E Sequeira. (1989). Effects of fluoride on the histoarchitecture of reproductive organs of the male mouse. Reprod Toxicol, 3(4):261-7.

Chinoy, N.J. et al (1994) Transient and reversible fluoride toxicity in some soft tissues of female mice. Fluoride, 27, 205-214.

Chinoy, NJ., and MV Narayana. (1994). In vitro fluoride toxicity in human spermatozoa. Reprod Toxicol, Mar-Apr; 8(2):155-9.

Chinoy NJ, et al. (1995). Microdose vasal injection of sodium fluoride in the rat. Reprod Toxicol, 5(6):505-12.

Chinoy, N.J. et al (2000) Presentation at the XXIII International Conference of the International Society for Fluoride Research, Szczecin, Poland, June, 2000.

Colquhoun, J (1997) "Why I changed my mind on Fluoridation. Perspectives in Biology and Medicine, 41, 29-44. http://www.fluoride-journal.com/98-31-2/312103.htm

Cohn, P.D. (1992). An Epidemiologic Report on Drinking Water and Fluoridation. New Jersey Department of Health, Trenton, NJ.

Connett, M. (2000). How Much Arsenic is Fluoridation Adding to the Public Water Supply? Fluoride Action Network http://www.fluoridealert.org/f-arsenic.htm

Connett, M. (2000). Interview w/ Dr. William Hirzy. July 3, 2000.

Connett, P. (2000). Fluoride: A Statement of Concern. Waste Not #459. January 2000. Waste Not, 82 Judson Street, Canton, NY 13617 on web at http://www.fluoridealert.org/fluoride-statement.htm

Connett,P and Connett, M. (2000). The Emperor Has No Clothes: A Critique of the CDC's Promotion of Fluoridation. Waste Not #468, September. Waste Not, 82 Judson Street, Canton, NY 13617 see also http://www.fluoridealert.org/cdc.htm

DHHS (1991). Review of Fluoride: Benefits and Risks, Report of the Ad Hoc Committee on Fluoride of the Committee to Coordinate Environmental Health and Related Programs. Department of Health and Human Services, USA.

De Liefde, B. (1998). The Decline of Caries in New Zealand Over the past 40 Years. New Zealand Dental Journal, 94, 109-113

DenBesten, P (1999). Biological mechanism of dental fluorosis relevant to the use of fluoride supplements. Community Dent. Oral Epidemiol., 27, 41-7.

De Stefano, T.M. (1954). The fluoridation research studies and the general practitioner. Bulletin of Hudson County Dental Society, February 1954.

Diesendorf, M.(1986). The Mystery of Declining Tooth Decay. Nature, 322, 125-129.

Ditkoff, B.A. and Lo Gerfo, P. (2000). The Thyroid Guide. Harper-Collins, NY, 2000.

Easley, M. (1999). Community fluoridation in America: the unprincipled opposition. Unpublished.

Freni SC. (2000). Exposure to high fluoride concentrations in drinking water is associated with decreased birth rates. J Toxicology and Environmental Health 1994;42:109-121.

Galletti, P. & Joyet, G. (1958). Effect on Thyroidal Iodine Metabolism in Hyperthyroidism. Journal of Clinical Endocrinology; 18:1102-1110 http://www.fluoridealert.org/galletti.htm

Glasser,G. (1999) "It's Pollution Stupid!" see www.fluoridealert.org/g-glasser.htm

Gotzsche, A. (1975). The Fluoride Question: Panacea or Poison? New York: Stein and Day Publishers.

Hanmer, R.(1983). Letter to Leslie A. Russell, D.M.D, from Rebecca Hanmer, Deputy Assistant Administrator for Water, US EPA, Mar 30, 1983.

Heller KE et al (1997). Dental Caries and Dental Fluorosis at Varying Water Fluoride Concentrations. J of Pub Health Dent, 57;No. 3, 136-143.

Hileman, B. (1988). Fluoridation of water. Questions about health risks and benefits remain after more than 40 years. Chemical and Engineering News. August 1, 1988, 26-42. http://www.fluoridealert.org/hileman.htm

Hileman, B. (1989). New Studies Cast Doubt on Fluoridation Benefits. Chemical and Engineering News, 67 (19) 1-60, May 8, 1989. http://www.fluoridealert.org/NIDR.htm

Hirzy, J.W. (1999). Why the EPA's Headquarters Union of Scientists Opposes Fluoridation. Press release from National Treasury Employees Union, May 1, 1999. (for text see http://www.fluoridealert.org/fluoride-statement.htm )

Hoover, R.N. et al (1990). Fluoridation of Drinking Water and Subsequent Cancer Incidence and Mortality, report to the Director of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

Hoover,R. N. et al (1991) appendices E and F in DHSS (1991) op cit.

Institute of Medicine (1997). Dietary Reference Intakes for Calcium, Phosphorus, Magnesium, Vitamin D, and Fluoride. Standing Committee on the Scientific Evaluation of Dietary Reference Intakes, Food and Nutrition Board. National Academy Press, Washington, DC.

Jolly, S.S. et al (1971). Human intoxication in Punjab. Fluoride, 4(2) 64-79.

Kelly, J.V. (2000). Letter to Senator Robert Smith, Chairman of Environment and Public Works Committe, U.S. Senate, August 14, 2000. (for text see http://www.fluoridealert.org/f-supplements.htm)

Kumar, A., and AK Susheela. (1994). Ultrastructural studies of spermiogenesis in rabbit exposed to chronic fluoride toxicity. Int J Fertil Menopausal Stud May-Jun; 39(3):164-71.

Kumar, JV and Green, E.L. (1998). Recommendations for Fluoride Use in Children. NY State Dental Journal, February, 41-48.

Kunzel, W. and T. Fischer (1997). Rise and fall of caries prevalence in German towns with different F concentrations in drinking water. Caries Res 31(3): 166-73.

Kunzel, W. and T. Fischer (2000). Caries prevalence after cessation of water fluoridation in La Salud, Cuba. Caries Res 34(1): 20-5.

Kunzel, W., Fischer, T., Lorenz R., Bruhmann, S. (2000). Decline in caries prevalence after the cessation of water fluoridation in former East Germany. Community Dent. Oral Epidemiol. 28(5): 382-389.

Lalumandier JA et al (1995). The prevalence and risk factors of fluorosis among patients in a pediatric dental practice. Pediatric Dentistry - 17:1, 19-25.

Li, X.S., (1995). Effect of Fluoride Exposure on Intelligence in Children. Fluoride, 28:4, 189-192

Limeback, H (2000). "Leading Dental Researcher Speaks Out Against Fluoridation", A videotaped interview available from gg video, 82 Judson Street, Canton, NY 13617. email ggvideo@northnet.org.

Lin, F.F. et al (1991). The relationship of a low-iodine and high-fluoride environment to subclinical cretinism in Xinjiang. Iodine Deficiency Disorder Newsletter 7.

Lu, Y. et al (2000). Effect of high-fluoride water on intelligence of children. Fluoride, 33, 74-78.

Luke, J. (1997). The Effect of Fluoride on the Physiology of the Pineal Gland. Ph.D. Thesis. University of Surrey, Guildord.

Marcus, W. (1990). Memorandum from Dr. William Marcus,to Alan B. Hais, Acting Director Criteria & Standards Division ODW, US EPA, DATED MAY 1, 1990, and subsequent memos. These can be viewed on the web at http://www.fluoridealert.org/marcus.htm

Martin, B. (1991). Scientific Knowledge in Controversy: The Social Dynamics of the Fluoridation Debate SUNY Press, Albany NY.

Masters, R.D. and Coplan, M. (1999).Water treatment with silicofluorides and lead toxicity. Intern. J. Environmental Studies

Maupome, G. et al. (2001). Patterns of dental caries following the cessation of water fluoridation. Community Dent Oral Epidemiol 29(1): 37-47.

McDonagh, M. et al. (2000). A Systematic Review of Public Water Fluoridation. NHS Center for Reviews and Dissemination, University of York, September 2000. http://www.fluoridealert.org/york.htm

Mihashi,M. and Tsutsui,T.(1996). Clastogenic activity of sodium fluoride to rat vertebral body-derived cells in culture. Mutat Res, 368(1):7-13.

Morgan L et al (1998). Investigation of the possible associations between fluorosis, fluoride exposure, and childhood behavior problems. Pediatric Dentistry - 20:4, 244-252.

Mullenix, P. et al (1995). Neurotoxicity of Sodium Fluoride in Rats. Neurotoxicology and Teratology, 17, 169-177.

Mullenix, P.J. (1999). Statement submitted in connection with an Environmental Assessment for a proposed fluoridation project, May 1999. Full statement available from Phyllis Mullenix, P.O. Box 753, Andover, Ma. 01810-3347.

National Cancer Institute (1989). Cancer Statistics Review, 1973-1987, Bethesda, MD: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Publication No.90-2789.

National Research Council (1993). Health Effects of Ingested Fluoride. National Academy Press, Washington DC.

National Toxicology Program [NTP] (1990). Toxicology and Carcinogenesis Studies of Sodium Fluoride in F344/N Rats and B6C3f1 Mice. Technical report Series No. 393. NIH Publ. No 91-2848. National Institute of Environmental Health Sciences, Research Triangle Park, N.C.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summarized in the Department of Health and Human Services report (DHHS,1991) op cit.

Nesin, B.C. (1956). A water supply perspective of the fluoridation discussion. J. Maine Water Utilities Association.

Riggs, B.L. et al (1990). Effect of Fluoride treatment on the Fracture Rates in Postmenopausal Women with Osteoporosis. N. Eng. J. Med., 322, 802-809.

Seppa, L., Karkkaimen, S. and Hausen, H. (2000) Caries trends 1992-98 in two low-fluoride Finnish towns formerly with and without fluoride. Caries Res 34(6): 462-8.

Stecher, P, et al. (1960). The Merck Index of Chemicals and Drugs. Merck & Co., Inc, Rathway NJ.

Steelink, C. (1989). Letter to Chemical and Engineering News, July 27, pp 2-3.

Susheela, A.K. (1993). Prevalence of endemic fluorosis with gastrointestinal manifestations in people living in some North-Indian villages. Fluoride, 26, 97-104.

Susheela, A.K. (1998). Scientific Evidence on Adverse Effects of Fluoride. Presented to Members of Parliament & LORDS, House of Commons, Westminister, London, October 20, 1998.

Sutton, P. (1959). Fluoridation: Errors and Omissions in Experimental Trials. Melbourne University Press. First Edition.

Sutton, P. (1960) Fluoridation: Errors and Omissions in Experimental Trials. Melbourne University Press. Second Edition.

Sutton, P. (1996). The Greatest Fraud: Fluoridation. Lorne, Australia: Kurunda Pty. Ltd.

Strunecka, A. and Patocka, J. (1999). Pharmacological and toxicological effects of aluminofluoride complexes. Fluoride, 32, 230-242.

Teotia, S.P.S. and M,Teotia (1988).Endemic Skeltal Fluorosis: Clinical and Radiological Variants (Review of 25 years of personal research) Fluoride, 21 (2) 39-44.

Teotia, S.P.S. and M,Teotia (1994) Fluoride, 27 (2) 59-66.

U.S. Department of Health & Human Services. (U.S. DHHS) (2000). Oral health in America: A Report of the Surgeon General. Rockville, MD: U.S. Department of Health & Human Services. National Institute of Dental and Craniofacial Research,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httm:// www.nidcr.nih.gov/sgr/execsumm.htm

Waldbott, G.L. (1965) "A Battle with Titans", Carlton Press, NY.

Waldbott, G.L., Burgstahler, A.W. and McKinney, H.L. Fluoridation: The Great Dilemma. Coronado Press, Inc., Lawrence, Kansas, 1978.

WHO (Online). WHO Oral Health Country/Area Profile Programme. Department of Noncommunicable Diseases Surveillance/Oral Health. WHO Collaborating Centre, Malmo University, Sweden. http://www.whocollab.od.mah.se/euro.html

Williams JE et al (1990). Community Water Fluoride Levels, Preschool Dietary Patterns, and The Occurrence of Fluoride Enamel Opacities. J of Pub Health Dent; 50:276-81.

Yiamouyiannis, J.A. (1990). Water Fluoridation and Tooth decay: Results from the 1986-87 National Survey of U.S. Schoolchildren. Fluoride, 23, 55-67. http://www.fluoridealert.org/DMFTs.htm

Zhao, L.B. et al (1996). Effect of high-fluoride water supply on children's intelligence. Fluoride, 29, 190-192.

 

녹색평론사  (02)738-0663, 0666  fax (02)737-6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