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지구 온난화 가속화의 책임은 인류에게 있다"

티파니 우

 

로이터통신 2001년 1월 22일

  월요일, 유엔은 지구의 대기가 예상보다 빠른 속도로 더워지고 있고, 이것이 인간의 잘못이라는 증거가 쌓여가고 있으며, 해수면 상승에 따라 저지대에 거주하는 수천만의 사람들이 그들의 삶터를 잃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는 기후 변화를 목격하고 있고, 이 현상에 인간의 책임이 있다고 믿으며, 앞으로 100년 동안의 기후변화가 지난 100년간의 그것보다 훨씬 더 급격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유엔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회(IPCC)'의 로버트 왓슨이 말했다.

  지금보다 더워진 기후는 만년설들을 녹여 해수면을 상승시킴으로써 중국의 주강(珠江) 삼각주, 방글라데시나 이집트 같은 저지대에 거주하는 수천만의 사람들이 피난해야 될 사태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고 IPCC 의장이 상하이 기자회견에서 말했다.

  IPCC의 후원자의 하나인 '유엔 환경계획' 책임자인 클로스 토퍼는 이 보고서가 세계에 경각심을 불러일으켜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보고서는 기후변화가 인간에 의하여 유발되었다는 점에 과학적 의견일치를 보이고 있는데, 이러한 사실은 세계 구석구석에 경종을 울려야 할 것이다"라고 토퍼는 성명에서 밝혔다.

  "우리는 청정에너지 기술을 개발해 나가야 하며, 해수면의 상승과 강우 패턴의 변화, 그밖의 지구온난화로 인한 영향에 대비하기 시작해야 한다."

  지구온난화는 매우 논쟁이 심한 주제로, 많은 존경받는 과학자들 사이에서도 인간의 역할에 무관하게 지구가 주기적인 기후변화를 겪는다는 주장이 있어왔다.

  1,000페이지가 넘는 IPCC의 보고서는 123명의 세계 주요 과학자들이 저술하고 516명의 전문가들의 협력으로 작성된 것인데, 지구온난화에 대한 보고서로 가장 포괄적인 것의 하나이다.

  정책입안자들을 위해 월요일에 발행된 보고서의 요약 초안에 따르면, 지표면의 평균온도가 1990년에서 2100년 사이에 1.4-5.8℃(2.5-10.4℉) 상승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그런데 이것은 1995년의 추정치인 1-3.5℃(1.8-6.3℉) 상승폭보다 더 크다.

  또한 해수면은 같은 기간 동안 9-88㎝(3.54-34.64 in.) 상승할 것이라고 밝혔다.

  "1990년대는 지난 한 세기 동안 가장 더웠던 10년이었으며, 북반구에서 지난 1,000년 동안 20세기만큼 지구온난화가 급격했던 적은 없다"라고 왓슨은 말했다.

  "우리는 세계의 건조지역과 반(半)건조지역에서 더욱 메마른 여름을 목격하게 될 것이며 이것은 앞으로 물관리를 훨씬 어렵게 만들 것이다"라고 그는 말했다. 산호초나 삼림과 같은 생태계도 타격을 받을 것이다.

  지난 100년 동안 지구기온은 이미 0.6℃(1.08℉) 상승하였으며, 지난 10년 동안 세계도처에서 홍수와 가뭄이 어느때보다 많이 일어났다. 대륙의 온도상승폭이 대양의 그것에 비해서 거의 1도 정도 높다고 IPCC 는 말했다.

질병, 줄어드는 물

  왓슨은 이산화황과 같은 냉각제의 감소 전망이 지구온난화가 가속화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는 주요요인이라고 말했다. 황화합물은 그것이 산성비와 퇴적물의 원인이라는 우려 때문에 방출량의 감소가 예상된다고 그는 말했다.

  이산화탄소와 같이 온실효과를 일으키는 개스들은 지구에서 열(熱)이 빠져나가는 것을 방해하여 지구대기권을 데우는 데 반하여 이산화황은 식히는 역할을 한다.

  왓슨은 지구온난화로 인한 인간의 건강문제에는 여름철에 열사병에 의한 사망률의 증가와 말라리아나 뎅그열과 같은 질병들이 포함된다고 말했다.

  지구온난화는 또한 농업과 수자원에 타격을 줄 수 있는데, 많은 전문가들은 이것이 앞으로 대단히 중요한 문제가 될 것이라고 믿고 있다.

  왓슨은 과거에는 지구온난화를 저지하는 데 산업국가들의 도움이 필요했지만, 이제는 개발국들에서도 에너지 관리가 더 효율적으로 이루어지고 모든 곳에 적절한 기술이 도입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정부들은 기술이전을 촉진할 수 있는 틀을 마련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왓슨은 말했다. "그것은 반드시 하드웨어뿐만 아니라 정보와 지식의 문제이기도 하다." (로이터통신 2001년 1월 22일)

 

녹색평론사  (02)738-0663, 0666  fax (02)737-6168